[태그:] NHN한국사이버결제

어두울지도 모르는(?) 미래를 대비하는 PG업계

전자지급결제대행(PG) 업계는 현재 분주하다. 코로나19 시대에 이커머스 시장이 폭발하면서 고객이 급증했기 때문이다. PG업체는 온라인 상에서 구매가 이뤄질 때 판매자에게 신용카드 등 결제수단을 연결시켜주는 역할을 하는데, 지난 해 이후 고객수와 결제금액 모두 급성장했다. 그러나 반대로 PG업계는 깊은 고민에도 빠져있다. 대형 온라인쇼핑몰과 빅테크 기업들이 자체적인 PG서비스를 하거나, PG를 거치지 않고 결제가 가능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기 때문이다. 네이버 카카오 쿠팡 신세계 등 내로라하는 대기업에 이커머스 시장이 편중될수록...

더보기
로딩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