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HBO 맥스

게임 스트리밍 서비스가 되려 하는 넷플릭스와 펠로톤

OTT는 글로벌 기업들의 피 튀기는 전장 중 하나다. 넷플릭스 외에도 HBO max, 프라임 비디오, 훌루에 이어 IP 강자 디즈니까지 OTT에 가세하며 국경 없는 경쟁을 하고 있다. 이중 가장 대표적인 OTT이자 월 정액 영상 스트리밍 서비스 개념을 글로벌에서 최초로 성공시킨 넷플릭스가 가장 큰 도전을 받는 중이다. 넷플릭스 최초의 해법은 오리지널 콘텐츠였다. 사람들이 좋아하는 것을 파악하고, 이 공식에 맞춰 넷플릭스 안에서만 볼 수 있는 콘텐츠를 자체 제작해 넷플릭스 사용자 수를 늘리는 방편이었다. 그러나 오리지널 콘텐츠를...

더보기
로딩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