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연 투명 전극업체 엠에스웨이, “진정한 친환경 발전을 꿈꾸다”

세계적으로 친환경 바람이 불고 있다. 조 바이든 대통령이 친환경 정책을 대거 강조하면서, 세계적으로 이에 발맞추기 위해 노력하고 있기 때문이다. 국가들은 친환경 정책을 다수 내놓기 시작했고, 기업들은 친환경 관련 기술과 제품을 개발해 나가기 시작했다. 그 여파로 재생에너지, 특히 태양 에너지에 대한 수요도 증가했다. 한국수출입은행의 통계에 따르면, 2020년 세계 태양광 패널 설치량은 130GW가량 됐다. 기존 예상치인 120GW를 상회한 수치다. 2022년에는 200GW까지 증가할 수도 있다는 추측도 제기되고 있다. 이처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