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시삼십삼분, 내년 신작 8종으로 ‘비상’ 꿈꾼다

크로우즈, 데카론M, 슈퍼스트링, 월드베이스볼스타즈, 피싱스타 캐주얼, 에로이카, 가디언즈 오브 젬스톤 모바일 등. 중견 게임사 네시삼십삼분(이하 4:33)이 내년 신작 8종의 출시를 예고했다. 이 회사는 22일 준비 중인 새 게임의 목록을 공개하며 “모바일과 PC 신작을 내년 선보여 글로벌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계획을 밝혔다. 우선, 4:33이 강점을 가지고 있는 모바일 스포츠 게임 부문에서 신작을 낸다. 4:33은 이 분야에서 글로벌 4000만 다운로드 기록을 가진 게임 ‘복싱스타’를 확보하고 있기도 하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