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컴퓨터박물관

누가 게임을 예술이 아니라고 했나

한국 온라인게임 25주년을 기념하는 전시 ‘게임을 게임하다/invite you_’가 18일 소격동 아트선재센터에서 시작한다. 세계적 경쟁력을 갖춘 국내 온라인게임의 과거와 현재, 미래를 시각화해 게임에 대한 사회, 문화적 인식 변화와 온라인게임에 대한 새로운 해석을 전시를 통해 제안한다는 목적으로 기획됐다. 넥슨재단이 주최하는 이 전시는 온라인 게임의 핵심 특징인 ‘참여’와 ‘성장’을 모티브로 삼았다. 관람객은 현장에서 ID를 만들어 (혹은, 자신이 이미 갖고 있는 넥슨 ID를 이용해) 전시장에 로그인한다. 입장 때 주어지는...

더보기

넥슨 아트벌룬 행사에 덧붙이는 컴퓨터박물관 관람기

제주에 있는 넥슨컴퓨터박물관이 7월 1일부터 8월 31일까지 두달간 박물관 야외 바람숲에서 ‘메이플스토리 아트벌룬 프로젝트@제주’를 진행한다고 한다. 여름 성수기를 맞아 박물관 관람시간은 오후 8시까지 연장한다. 야호. 왜 야호냐면, 이 소식에 더불어 지난 5월 29일 방문했던 넥슨 컴퓨터박물관 방문기를 덧붙여 쓸 수 있게 됐기 때문이다. 시간이 흘러, 언제 써야 할지 고민하던 참에 희소식이다. 기자는 넥슨이 제주시 노형동에 컴퓨터박물관 문을 열었던 지난 2013년 7월 이곳을 방문해본 적이 있다. 그로부터 딱 5년이 흘렀다....

더보기
로딩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