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세계 ‘사이버 공격’ 전년보다 32%↑…랜섬웨어 영향

전세계 조직들이 일주일 동안 평균 약 1200건의 사이버 공격을 받는 것으로 나타났다. 전년 대비 32% 늘어난 결과로 사상 최고치다. 교육·연구 분야가 계속 가장 많은 공격을 받았는데 이 분야 공격은 전년보다 53% 증가했다. 이는 세계적인 랜섬웨어 공격의 영향이 크다. 아프리카가 가장 많은 랜섬웨어 공격을 받았고, 공격 건수가 가장 늘어난 곳은 호주·뉴질랜드 지역이었다. 체크포인트 리서치(CPR)는 2021년 1분기부터 2022년 2분기까지 세계 평균 주간 사이버 공격 건수를 분석한 리포트를 발간했다. 세계적으로 2022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