택시는 정말 혁신에 반대만 할까?

최근 인터넷에서 한 기사를 봤다. “목적지까지 데려다 주면 됐지”..택시업계, 서비스 의지 無’ 카카오카풀 도입 찬성 여론이 압도적으로 높은 것은 택시업계가 서비스 개선을 할 생각이 없기 때문이라는 뉘앙스의 기사다. 여론이 택시 업계에 우호적이지 않은 것은 이 기사의 이야기대로 낮은 서비스 품질 때문이다. 실제로 택시에 대한 불만은 온라인에 넘쳐난다. 최근에 렌터카 기반의 승차공유 서비스 ‘타다(TADA)’가 인기를 끄는 것은 기존의 택시에 비해 높은 품질의 서비스를 제공하기 때문이다. 그러나 이 기사처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