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견기업도 개인정보보호에 공개 SW 사용 가능

소기업뿐 아니라 중기업·중견기업 등도 온라인에 무료로 공개되는 소프트웨어(SW)를 개인정보 보호에 활용할 수 있게 됐다. 24일 개인정보보호위원회는 정보통신서비스 제공자에 적용되는 ‘개인정보의 기술적·관리적 보호조치 기준 해설서’를 개정해 오는 25일 공개한다고 밝혔다. 개정 내용을 보면, 매출액이 50억원 이하인 소기업이 아니라 이를 넘는 중기업·중견기업라도 공개용 소프트웨어와 클라우드 서비스 등에서 제공하는 보안서비스를 침입 차단·탐지 시스템으로 활용할 수 있다. 이미 많은 기업이 공개용 소프트웨어를 침입 차단과 탐지 등에...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