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법원 “블리자드 성폭력 피해보상안, 적절”

액티비전 블리자드가 사내 성폭력 피해자들에게 1800만달러(약 218억원)의 보상금을 지불키로 한 합의안을 미국 지방법원이 최종 승인할 것으로 보인다. 22일(현지시간) 워싱턴포스트에 따르면 미국 지방법원 데일 피셔 판사는 액티비전 블리자드(이하 블리자드)가 미국 고용평등위원회(EEOC)와 맺은 성폭력 피해자들에게 1800만달러를 보상키로 한 합의안에 대해 ‘승인을 고려하고 있다’고 밝혔다. 피셔 판사는  “법원은 (블리자드의) 합의안에 대해 적절하다고 만족하고 있다”면서 “금전적인 구제와 비화폐성 조항이 합리적”이라고 승인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