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서울택시조합

부르면 온다는 ‘온다택시’ 불러보니

서울특별시택시운송사업조합과 서울개인택시운송사업조합이 티머니와 함께 28일 론칭한 택시 플랫폼이 있으니 ‘온다택시’다. 등록된 택시는 총 4000대 규모(개인택시 2000대, 법인택시 2000대)로, 서울에서만 호출 가능하다. 서울 시외에서 온다택시를 이용할 경우 목적지가 서울시내인 경우에 한해서만 이용할 수 있다. 서울택시조합측에 따르면 온다택시라는 이름은 ‘승객이 부르면 반드시 온다’는 의미를 담았다. 택시기사에게는 목적지를 미표출하고, AI 자동배차 시스템을 통해 골라 태우기를 사전에 방지하여 승객 중심의 서비스가 이뤄지도록...

더보기
로딩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