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궁훈 “사임 후 재난소위 전력…조사결과 대외 공유”

남궁훈 카카오 각자 대표는 19일 성남시 판교 카카오 사옥에 마련한 긴급 기자회견을 통해 대표 사퇴를 공식화했다. 남궁 대표는 회사 매출과 영업이익을 신경 써야 하는 대표직에서 내려와 카카오 비상대책위원회(비대위) 내 재난대책소위원회에 집중해 이른바 ‘카카오 먹통’ 사태를 끝까지 책임지는 모습을 보이겠다는 각오다. 남궁 대표는 “제가 맡은 조직 중에 IDC(인터넷데이터센터) 관리 책임이 있다. 저에게 책임이 있는 것”이라며 “재난소위에서 위원장을 맡아 노력하겠다. 추가예산과 인력이라든가 이런 부분에 대해 방점을 두고 일하고자...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