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투스홀딩스(대표 이용국)는 신작 ‘이터널 삼국지’를 구글플레이와 애플 앱스토어 양대 마켓을 통해 국내에 정식 출시한다고 24일 밝혔다.

‘이터널 삼국지’는 고전 삼국지를 소재로 한 모바일 수집형 전략 RPG다. 역사 속 영웅이 대거 등장하며, 삼국지 세계관에 판타지 요소를 융합한 독창적 스토리가 특징이다. 삼국지 특유의 동양미를 살린 화려한 그래픽으로 색다른 감성을 더했다.

주된 재미 요소는 상황별 전략이다. 전장의 지형과 상대 부대 진형 등을 고려해 영웅과 병사를 전략적으로 운용하는 것이 핵심이다. 기본 시나리오 모드를 따라가다 보면 강력한 장비를 획득할 수 있고, 각종 임무와 훈련을 통해 전투력을 높일 수 있다. 매일 새롭게 열리는 ‘일일 던전’과 길드원과 함께 보스를 토벌하는 ‘길드 레이드’ 등 다양한 콘텐츠를 통해 전술적 재미와 역동적인 대규모 전투 플레이 경험을 느낄 수 있다.

출시 기념 다채로운 이벤트가 진행된다. 게임에 접속하는 모든 신규 이용자에게 ‘캐릭터 소환권’과 ‘경험치 환약 상자’ 등 주요 아이템을 선물한다. 이달 28일까지는 ‘영웅 소환 이벤트’가 열린다. 일일 미션을 완수하고, 룰렛을 돌려 ‘여포’와 ‘초선’ 등 삼국지의 주요 영웅과 성장 재료를 손쉽게 얻을 수 있다.

‘이터널 삼국지’는 킹미디어(대표 장동훈)가 개발하고, 컴투스홀딩스가 서비스하는 작품이다. 이 게임은 향후 다양한 신규 콘텐츠를 지속적으로 업데이트해 볼륨을 확장하고 올해 하반기에는 글로벌 시장에도 출시할 예정이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대호 기자>ldhdd@byline.network

 


관련 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