넵튠의 자회사인 XR 메타버스 플랫폼 개발사 맘모식스(대표 유철호)가 생태 관광 메타버스 ‘카멜리아 VR(CAMELLIA VR)’을 22일 글로벌 게임 유통 플랫폼 ‘스팀’에 출시한다고 밝혔다.

카멜리아 VR은 제주도 유명 생태 관광지인 동백동산 습지센터와 먼물깍을 3D 관광 메타버스로 구현한 콘텐츠다. VR을 통해 실제 환경을 훼손하지 않고 현지 자연 생태를 체험할 수 있다. 현장에서 AR로 접속한 도슨트와의 소통이 가능하다는 점도 카멜리아 VR이 가진 특징이다.

사용자는 3D로 구현된 메타버스 관광지에 접속해 제주 현지의 자연과 문화유산 등을 직접 경험할 수 있다. ‘시청 모드’ 선택 시 버추얼 가이드를 통해 먼물깍까지의 사잇길에 대한 설명을 들을 수 있다. ‘자유 모드’에서는 먼물깍 일대를 자유롭게 이동하며 관람할 수 있다. 버추얼 가이드의 설명은 한국어와 영어를 지원한다.

카멜리아 VR은 지난 11월 스위스 제네바에서 개최된 람사르 총회의 제주 동백동산 습지센터 부스에 전시돼 큰 호평을 받았다. 세계 각국의 람사르 관계자가 모여 습지의 보존과 관련된 내용들을 논의하는 람사르 총회는 유엔환경계획(UNEP), 국제자연보전연맹(IUCN) 등 국제 환경기구의 대표와 그 관계자들이 참석하는 자리다.

맘모식스 유철호 대표는 “’카멜리아 VR’을 통해 사용자는 실제 제주 현지와 동일하게 구현된 3D 메타버스를 경험하며, 다양한 생태 관련 정보를 습득할 수 있다”며 “추후 타 지자체 및 기관들과 협업해 3D 생태 관광 메타버스를 지속적으로 구축해 나갈 예정”이라고 전했다.

글.바이라인네트워크
<이대호 기자> ldhdd@byline.network

 

Similar Posts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