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대표 권영식, 도기욱)은 ‘유튜브 크리에이터 타운: 게임대전’에서 실시간 액션 배틀로얄 PC 게임 ‘하이프스쿼드(HypeSquad, 개발사 넷마블 엔투)’의 수퍼리그를 개최한다고 8일 밝혔다. 방송은 넷마블 공식 유튜브채널 넷마블TV에서 실시간 시청 가능하다.

유크타 게임대전은 유튜브에서 공식 주최하는 크리에이터 온라인 게임 대전으로 오는 11일까지 ‘수퍼리그’, ‘장인 토너먼트’, ‘레전드 크루 매치’ 등 다양한 이벤트 대전이 펼쳐진다.

수퍼리그는 약 200명의 크리에이터가 스쿼드(팀)를 이뤄 ‘하이프스쿼드’의 다양한 모드에서 실력을 겨루는 난투대전이다. 8일 오후 6시에는 광활한 칼리오스트로 맵을 자유롭게 뛰어다니며 다양한 미션을 통해 승점을 모으는 이벤트 매치가 진행되며, 오후 8시부터 ‘서바이벌 모드’와 ‘터치다운 모드’ 점수를 합산해 우승자를 가리는 본선 경기가 개최된다.

한편 하이프스쿼드는 미래 도심에서 펼쳐지는 실시간 액션 배틀로얄 PC 게임이다. 넷마블은 오는 13일까지 한국과 일본 등 아시아권 지역 이용자를 대상으로 하이프스쿼드 아시아 포커스 테스트를 실시한다. 이용자들은 누구나 테스트 종료 전까지 스팀 공식 페이지에서 참가 신청할 수 있다.

글.바이라인네트워크
<이대호 기자> ldhdd@byline.network

Similar Posts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