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예산 대비 정보보호에 5% 이상 투자하는 기업 ‘1%’ 불과

침해사고를 경험한 기업이 늘어났음에도 국내 기업의 IT 예산 대비 정보보호 투자 비중은 여전히 제자리걸음이다. 지난해 IT 예산에 비해 5% 이상을 정보보호 예산으로 편성한 기업은 전년도 수준에도 못 미친 1.1%(0.3%↓)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그나마 지난해 정보보호에 투자한 기업은 2015년 대비 소폭 늘었다.

미래창조과학부가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에 의뢰해 종사자 1인 이상 기업 9000개 사업체와 개인 400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2016년 정보보호 실태조사’ 결과다.

security-budget지난해 정보보호에 투자한 기업은 32.5%로 전년대비 13.9% 증가했다. IT 예산 대비 정보보호 예산을 1% 미만으로 운영한 곳은 23.3%나 되고, 1~3% 미만 6.2%, 3~5% 미만 1.9%, 5~7% 미만 0.4% 순으로 나타났다. 10% 이상 IT 예산에 비해 정보보호에 10% 이상 투자하는 곳은 0.1%에 불과하다.

정보보호 예산을 편성하지 않은 이유로는 ‘피해가 없어 필요성을 못느낀다’는 응답률이 58.4%나 됐고 ‘정보보호 방법을 모른다’고 답한 곳도 29%에 달했다.

security2다만 정보보호 정책(17.1%)을 수립하거나 조직(11%)을 운영하고 교육(18%)을 실시한 기업은 각각 3%씩 증가했다.

기업의 정보보호 제품 이용률은 89.8%로 전년 대비 3.7% 늘었다. 정보보호 서비스 이용률 역시 전년 대비 16.3% 증가한 40.5%에 달했다.

침해사고 경험한 기업과 관련 신고도 함께 증가했다. 작년에 침해사고를 경험한 기업은 3.1%로 전년 대비 1.3% 상승했고, 관련 신고율은 전년 대비 1% 높아진 9.2%로 집계됐다.

침해사고 유형으로는 악성코드 공격이 91%로 가장 많았으며, 애드웨어·스파이웨어 감염 19.7%, 랜섬웨어 18.7% 순으로 나타났다. 랜섬웨어로 인한 침해사고 경험률은 전년도(1.7%)에 비해 무려 11배나 급증했다.

security3기업들은 사물인터넷(IoT), 클라우드 등 신규 서비스 확산에 따른 가장 큰 보안위협으로 ‘정보유출’ 문제를 지목했다.

IoT 서비스에서는 정보유출(57.5%) 외에도 해킹 및 악성코드 감염(56.4%), 무선신호 교란 및 장애(51.8%)를 우려하고 있다.

클라우드 서비스 보안위협으로는 정보유출(77.1%)을 비롯해 서비스 장애시 피해(13.9%), 분산처리에 따른 보안 적용 어려움(4.5%)을 꼽았다.

개인부문에서는 국민 대부분이 정보보호가 중요하다고 인식(94.1%)하고 있으며, 정보보호를 위한 제품 이용(84.3%, 0.5%p↑), 백신 업데이트(94.5%, 2.4%p↑) 등의 예방활동이 증가했다.

악성코드 감염, 개인정보 유출 및 사생활 침해 등의 침해사고 경험(17.4%, 3.9%p↑)이 늘었다. 보안 소프트웨어 설치, 비밀번호 변경 등 침해사고 대응활동(86.2%, 10.8%p↑) 활동하는 이용자 비율도 증가했다.

개인 사용자들은 IoT, 빅데이터 등 신규서비스 확산으로 나타날 수 있는 다양한 보안위협 중 개인정보 침해 우려가 가장 큰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미래부는 이번 실태조사 결과를 기업과 일반 국민의 정보보호 예방 및 대응활동이 전반적으로 향상됐다는 점에서 대체로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송정수 미래부 정보보호정책관은 “기업과 개인들의 정보보호 인식수준이 높고, 보안제품 이용 증가 등 예방조치도 꾸준히 늘고 있는 것은 우리 사회가 안전한 인터넷 환경으로 가고 있다는 청신호로 해석된다”고 말했다. 이어 송 정책관은 “정보보호 정책수립, 조직운영, 예산편성 등 기업들의 정보보호 대응환경 개선 노력이 증가한 것에 대해 긍정적으로 평가한다”고 덧붙였다.

그는 “그럼에도 불구하고 침해사고율 역시 증가했는데, 이는 랜섬웨어와 같은 신종 공격기법이 늘어나 영향을 미친 것으로 파악된다”며 “정부·기업·이용자 등 각 주체 간 유기적 협력을 통한 사전 예방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유지 기자>yjlee@byline.network

Facebook Comments


Categories: 기사

Tags: , , , , , , ,

댓글 남기기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